홈 > 뉴스속보 > 뉴스속보
뉴스속보

 

 

샘 해밍턴 둘째 득남 '윌리엄 동생이 태어났어요'

사노라면 
15102700745149.jpg


샘 해밍턴이 두 아이의 아빠가 됐다.


8일 샘 해밍턴 소속사 탄탄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8일 여러 매체를 통해 "샘 해밍턴 정유미 부부가 오늘

오전 9시 30분쯤 득남했다. 현재 입원 해서 몸조리 중"이라고 전했다.

앞서 샘 해밍턴 가족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"세식구 오늘 마지막 밤이에요. 병원에서 다 같이 자고 래일이면 네 식구가 되는 날. 우리 식구 다들 너무 기대돼서 잠을 못 자고 있지요. 이제 몇 시간 남지 않았네요"라는 글을 게재하며 출산 소식을 미리 예고한 바 있다.


샘 해밍턴은 첫째 아들 윌리엄과 함께 KBS2 '슈퍼맨이 돌아왔다'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. 특히 방송을 통해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해 뭉클한 감동을 안기기도 했다.


한편 샘 해밍턴과 정유미 씨는 지난 2013년 결혼해 2016년 7월 아들 윌리엄 해밍턴을 낳았다. 둘째의 태명은 '띵똥'이로 알려졌다.


 


외신종합

[출처 : 문화-연변일보]

본 사이트内 모든 게시물은 회원작성과 인터넷 자동수집 정보입니다. 정보의 진실여부는 조선족 정모와 전혀 관련이 없읍을 알려드립니다.
Facebook KakaoStory GooglePlus Twitter
네이버블로그에 공유
댓글반응 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