홈 > 커뮤니티 > 좋은글/시
좋은글/시
 

[좋은글] 인생의 그리운 벗

구르미 
인생의 그리운 벗 -



잠시 그 어깨에 기대어 눈을 감으세요
나도 누군가의 작은 위로가
될 수 있음에 행복해 하겠습니다
인생의 여로에 가끔 걷는 길이 험난하고
걸어 온 길이 너무 멀어만 보일 때
그대여 그대의 등위에 짊어진 짐을
다 덜어 줄 수는 없지만 같이
그 길을 동행하며 말 벗이라도
되어 줄 수 있게 그대 뒤를
총총거리며 걷는 그림자가 되겠습니다
 
무엇하나 온전히 그대위해
해줄 수 있는것은 없지만
서로 마주보며 웃을 수 있는
여유로운 마음하나 나눈다면
그대여 그것 만으로도
참 좋은 벗이지 않습니까?
그냥 지나치며 서로 비켜가는
인연으로 서로를 바라보면 왠지
서로가 낯이 익기도 하고,
낯이 설기도 합니다
 
우리가 사람같이 살 수 있는날이
얼마나 더 남았겠습니까?
인생의 해는 중천을 지나
서쪽으로 더 많이 기울고 있는데
무엇을 욕심내며,
무엇을 탓 하겠습니까?
그냥 주어진 인연,
만들어진 삶의 테두리에서
가끔 밤하늘의 별을 보며
뜨거운 눈물 한 방울 흘릴 수 있는
그렇게 바람처럼 허허로운 것이
우리네 삶이고 그렇게 물처럼
유유히 흐르며 사는 것이
우리네 인생입니다
 
서로의 가슴에 생채기를 내며
서로 등지고 살일이 무에 있습니까
바람처럼 살다 가야지요
구름처럼 떠돌다 가야지요
 
 
-좋은글 중에서-



본 사이트内 모든 게시물은 회원작성과 인터넷 자동수집 정보입니다. 정보의 진실여부는 조선족 정모와 전혀 관련이 없읍을 알려드립니다.
Facebook KakaoStory GooglePlus Twitter
네이버블로그에 공유
 Lv.1 구르미  정규직
1,505 (75.2%)

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.

댓글반응 0